닫기 공유하기

임우일, 고2 때 최지우와 찍은 사진 공개…'돌싱포맨' 출격

'신발 벗고 돌싱포맨' 11일 방송

[편집자주]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 캡처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 캡처
코미디언 임우일이 '신발 벗고 돌싱포맨'에서 배우 최지우와 찍은 학창 시절 사진을 공개했다.

11일 오후에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신발 벗고 돌싱포맨'(이하 '돌싱포맨')에서는 '비범한 자들' 특집으로 꾸며져 배우 한채영-이병준과 개그맨 임우일이 함께했다.

임우일은 타고난 '노안 DNA'를 인정하며 "어렸을 때 얼굴이 30대 중반까지 왔다, 나이가 얼굴을 쫓아가서 30대 중반에 만났다"라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안겼다. 그러자 김준호는 임우일의 신인 시절을 회상하며 "공중파 하기엔 촌스러운 느낌이었다, 나이 먹어서 들어온 느낌, 산뜻함이 없었다"라고 공격하기도. 이에 임우일은 '개그콘서트' PD에게서 "30년만 먼저 태어났어도 스타가 됐을 것이다"라는 말을 듣기도 했다고 고백했다.

또, 임우일은 고등학교 2학년 시절, 배우 최지우와 찍은 사진을 깜짝 공개해 시선을 모았다. 임우일의 학창 시절 사진에 탁재훈은 "유도 관장님 같다", 김준호는 "최지우 씨 작은아버님 같다"라고 외치며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한편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은 파란만장 연애 스토리부터 현실적인 조언까지, 게스트 만족 200%를 보장하는 삐딱한 돌싱들의 토크쇼로 매주 화요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