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유재석 "유연석 결혼하면 축의금 많이 할 것"…조혜련, 축가 제안

'틈만나면' 11일 방송

[편집자주]

SBS '틈만나면' 캡처
SBS '틈만나면' 캡처
방송인 유재석이 배우 유연석에게 결혼 축의금을 많이 내겠다고 약속했다.

11일 오후에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틈만나면' 시즌1 최종회에서는 조혜련과 지석진이 '틈친구'로 함께했다.

유재석이 틈친구 지석진, 조혜련과 첫 번째 신청자를 향해 가는 골목길에서 옛 추억에 잠겼다. 이에 유연석은 고등학교 시절, 형과 잠깐 하숙 생활을 했었다고 회상하기도. 그러나 길 안내를 담당하던 '유내비' 유연석이 길을 찾지 못하고 헤매는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이후 유재석은 길을 찾느라 정신없는 유연석에게 "너 결혼하면 형이 축의금 많이 할게"라고 갑자기 결혼을 언급해 시선을 모았다. 그러자 조혜련은 축가로 '아나까나'를 부르고 싶다고 말하기도. 이에 유연석이 "여자친구도 없는데 무슨 결혼을 시키려고 해요"라고 당황한 모습으로 웃음을 안겼다.

한편 SBS '틈만나면'은 일상 속 마주하는 잠깐의 틈새 시간 사이에 행운을 선물하는 '틈새 공략'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이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