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부산시, '자랑스러운 시민상' 후보자 추천 접수…7월 26일까지

[편집자주]

부산시청 전경 © News1 윤일지 기자
부산시청 전경 © News1 윤일지 기자

부산시와 부산문화방송은 12일부터 7월 26일까지 '제40회 자랑스러운 시민상' 후보자 추천을 받는다고 밝혔다.

자랑스러운 시민상은 지난 1985년 제정돼 올해 40회를 맞는다. 매년 대상을 비롯해 △애향 △봉사 △희생 부문별 본상·장려상 등 7명 이내 수상자를 선정하고 있다. 현재까지 총 256명의 자랑스러운 시민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후보자는 △애향·봉사·희생 각 부문별 선정기준에 뚜렷한 공적이 있는 자 △부산시 내에 3년 이상 거주한 자 △자랑스러운 시민상 수상 경력이 없는 자 △최근 1년 이내 시장 표창 이상의 포상을 받지 않은 자 △기타 포상 결격사유에 해당하지 않는 시민이다.

부산지역 내 구청장·군수, 각급 기관장, 시민·사회·직능단체와 사업체의 장 또는 일반시민도 20명 이상의 연명으로 후보자를 추천할 수 있다.

접수는 7월 26일까지 시 자치분권과로 우편, 방문, 전자우편으로 추천서와 구비서류를 제출하면 된다.

공고문과 구비서류는 시 누리집 고시공고 또는 구·군 총무과를 방문해 확인할 수 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시 자치분권과로 문의하면 된다.

수상자는 9월 중순까지 공적 심사를 거쳐 최종 수상자로 결정되며 오는 10월 초 부산시민의 날 행사에서 상패를 받게 된다.

김봉철 시 행정자치국장은 "지역 사회의 훌륭한 분들이 수상자로 선정될 수 있도록 시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추천 부탁드린다"고 했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