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SPC 던킨, 여름 제철 과일 활용한 '자두 쿨라타' 출시

몽크푸르트 농축과즙 첨가…대체당 활용 음료 지속 확장 예정

[편집자주]

(던킨 제공)
(던킨 제공)

SPC 비알코리아가 운영하는 던킨은 '자두 쿨라타'를 출시했다고 12일 밝혔다.

본격적인 여름을 앞두고 선보이는 '자두 쿨라타'는 비타민과 영양이 풍부한 여름 제철 과일 자두에 얼음을 갈아 넣은 음료다. 특히 대체당인 몽크푸르트(monk fruit, 나한과) 농축과즙을 첨가했다.

던킨의 '자두 쿨라타'에 활용된 몽크푸르트는 사탕수수의 200~300배에 해당하는 단맛을 가진 과육으로 혈당 지수가 낮고 칼로리가 낮아 대체당으로 주목받고 있는 식재료다.

던킨은 대체당을 활용한 제품을 선호하는 소비자 니즈를 반영해 대체당을 사용한 음료를 지속해서 선보이고 있다. 지난해 5월에는 인기 여름 음료 '키위 쿨라타'를 대체당을 활용해 리뉴얼 출시했으며, 이어 7월에는 대체당으로 깔끔한 단맛을 살린 '피치망고 젤리 아이스티'를 선보인 바 있다.

비알코리아 던킨 관계자는 "최근 대체당을 활용한 제품들이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어 던킨도 대체당을 활용한 음료 라인업을 확장하게 됐다"고 말했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