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을 여론조사…민주당 강준현 50.3%, 통합당 김병준 32.2%


송고 2020-03-27 05:00   수정 2020-04-01 14:04

매일경제·MBN-알앤써치 여론조사

더불어민주당 강준현 후보(왼쪽), 미래통합당 김병준 후보 © 뉴스1

(세종=뉴스1) 이길표 기자 = 4·15 총선을 앞두고 실시한 세종을 선거구 여론조사에서 더불어민주당 강준현 후보가 김병준 후보를 앞선 것으로 나타났다.

26일 매일경제·MBN이 여론조사 알앤써치에 의뢰해 진행한 세종을 선거구 여론조사 결과에 따르면 강 후보의 지지율은 50.3%로, 32.2%를 얻은 김 후보를 18.1%p 앞선 것으로 조사됐다.

세종을 선거구 여론조사는 지난 23~25일 사흘간 지역구에 거주하는 만 18세 이상 성인 남녀 512명을 대상으로 실시했다.

유·무선 혼합 자동응답 전화 조사로 진행했고, 유선은 성별·연령별·지역별 인구비례 할당, 무선은 통신 3사가 제공한 가상번호 방식으로 표본을 추출했다.

통계 보정은 2020년 2월 말 행정안전부 주민등록 인구 기준 성별·연령별·지역별 셀 가중 방식으로 했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4.3%p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관리위원회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e123@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