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 출근하는 이정미 헌법재판소장 권한대행

    (서울=뉴스1) 김명섭 기자
    휴일인 5일 이정미 헌법재판소장 권한대행이 서울 종로구 재동 헌법재판소로 출근하고 있다. 이르면 이번 주중 박근혜 대통령 탄핵심판 선고가 이뤄질 수 있다는 관측이 나오는 가운데 헌재가 이르면 오는 7일쯤에는 선고일을 발표할 수 있다는 전망이 나온다. 2017.3.5/뉴스1   msiron@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