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 김대원 '도쿄가 보인다'

    (방콕(태국)=뉴스1) 민경석 기자
    대한민국 U-23 대표팀 김대원이 22일 오후(현지시간) 태국 방콕 탐마삿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아시아축구연맹(AFC) U-23 챔피언십' 호주와의 4강전에서 선취골을 넣은 뒤 기뻐하고 있다. 2020.1.22/뉴스1   newsmaker82@news1.kr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