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 오월 영령 앞에 고개 숙이며 무릎 꿇는 노재헌씨

    (광주=뉴스1) 한산 기자
    노태우 전 대통령 아들 노재헌씨가 29일 광주 북구 운정동 국립5·18민주묘지에서 헌화·분향을 한 뒤 묘역 앞에 무릎 꿇고 묘비를 어루만지고 있다. 노씨는 참배에 앞서 방명록에 '5·18 광주민주화운동 40주년을 기리며 대한민국 민주화의 씨앗이 된 고귀한 희생에 고개숙여 감사드립니다'라고 적었다. 또 '제13대 대통령 노태우-5·18민주영령을 추모합니다'라고 적힌 조화를 헌화했다. 20205.29/뉴스1   san@news1.kr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