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 67년 기다려 다시 만난 호국의 영웅

    (대구=뉴스1) 공정식 기자
    3일 오전 대구 남구 앞산 충혼탑에서 열린 6·25전쟁 70주년 호국의 영웅 귀환행사에서 故 김진구 하사의 부인 이분애(90)씨가 분향하고 있다. 김 하사는 제 2사단 31연대 소속으로 참전했다가 1953년 7월 13일 화살머리고지 4차 전투에서 전사했다고 국방부는 밝혔다. 2020.6.3/뉴스1   jsgong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