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 김석훈-김민형 아나운서 ''궁금한 이야기Y'가 500회를 맞이했어요!'

    (서울=뉴스1) 김진환 기자
    아나운서 김민형과 배우 김석훈(오른쪽)이 지난 16일 서울 양천구 목동 SBS 사옥에서 열린 ‘궁금한 이야기 Y’ 10주년 인터뷰를 앞두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20.6.22/뉴스1   kwangshinQQ@news1.kr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