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 이용수 할머니 맞이하는 정의용 외교장관

    (서울=뉴스1) 오대일 기자
    정의용 외교부 장관이 3일 오후 서울 종로구 외교부 청사를 방문한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이용수 할머니를 맞이하고 있다. 정 장관이 취임 후 '위안부' 피해자를 직접 만나는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최근 위안부 배상 판결과 국제사법재판소(ICJ) 회부 문제 등이 논의될 것으로 보인다. 2021.3.3/뉴스1   kkorazi@news1.kr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