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 '흙으로 만든 백제 시대 그릇'

    (서울=뉴스1) 임세영 기자
    3일 오후 서울 송파구 위례성대로 한성백제박물관에서 열린 '흙으로 만든 그릇, 토기' 특별전시회에서 관람객들이 전시품을 살펴보고 있다. 이번 전시회는 이재열 경북대 생명과학부 명예교수가 기증한 토기와 국내 박물관이 소장한 세계 토기 중 200여점을 선별해 공개한다. 국내 토기 외에도 중국 신석기·청동기 시대와 미국 원주민이 만든 그릇도 볼 수 있다. 전시 기간은 오는 3일부터 29일까지다. 2021.8.3/뉴스1   seiyu@news1.kr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