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 조문객 맞는 전재용과 박상아

    (서울=뉴스1) 김명섭 기자
    25일 오전 서울 서대문구 신촌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고 전두환 전 대통령 빈소에서 차남 전재용씨와 부인 박상아씨(가운데)가 예배를 위해 온 우리들 교회 관계자와 인사를 나누고 있다. 2021.11.25/뉴스1   msiron@news1.kr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