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 한미 정상 '오미자 와인으로 건배'

    (서울=뉴스1) 안은나 기자
    윤석열 대통령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21일 오후 서울 용산구 국립중앙박물관에서 열린 한미정상 환영만찬에서 건배하고 있다. 건배주는 다섯 가지 맛이 조화를 이루는 오미자로 담근 국산 스파클링 와인 '오미로제 결'이 선정됐다. (대통령실사진기자단) 2022.5.21/뉴스1   coinlocker@news1.kr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