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 '우아한 중년'으로 분한 샤론 스톤

    (칸=뉴스1) 이준성 프리랜서기자
    배우 샤론 스톤이 23일 오후(현지시간) 제75회 칸 국제영화제가 열리고 있는 프랑스 남부 칸 ‘팔레 데 페스티벌’(Palais des Festivals)에서 경쟁부문 진출작 ’프라임스 오브 더 퓨쳐’(Crimes of the Future) 시사회에 참석며 레드카펫을 지나고 있다. 2022.5.24/뉴스1   oldpic316@news1.kr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