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 화물운송중개 플랫폼 기술 소개하는 전영서 담당

    (서울=뉴스1) 박정호 기자
    전영서 LG유플러스 기업서비스개발LAB 담당이 16일 오전 서울 용산구 LG유플러스 본사에서 열린 '화물잇고' 기자간담회에서 화물운송중개 플랫폼 기술을 소개하고 있다. LG유플러스는 37조 원에 육박하는 미들마일 시장의 충족되지 않은 디지털 니즈에 주목해 접수, 배차, 운송, 정산 등 화물 중개 및 운송에 필요한 모든 프로세스를 원스톱 제공하는 DX(디지털전환)플랫폼 '화물잇고'를 출시, 주선사와 차주, 고객들이 '화물잇고'를 통해 신속하고 정확한 배송과 효율적인 업무가 가능해 진다고 밝혔다. 2023.10.16/뉴스1   pjh2035@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