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 국내 첫 양산형 초소형 군집위성 1호, '뉴질랜드로'

    (서울=뉴스1)
    국내 최초의 양산형 실용위성 '초소형 군집위성 1호'가 29일 인천공항으로 운송되기 전 KAIST 인공위성연구소에 놓여있다. 이날 출발한 초소형 군집위성 1호는 인천공항을 통해 뉴질랜드 오클랜드공항으로 이동한 뒤 뉴질랜드 마히아 반도 위성 발사장까지 육상으로 이동한다. 발사장에서 10일간 최종 준비 후 오는 4월 24일 오전 6시 43분 로켓랩(RocketLab) 사의 일렉트론 발사체에 실려 발사된다. 약 500㎞ 상공에서 흑백 1m, 컬러 4m 이상의 해상도로 영상 촬영이 가능한 광학카메라 성능을 점검하는 게 주목적이다. 앞으로 발사되는 10기의 위성과 함께 지구관측 임무를 3년 이상 수행하게 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공) 2024.3.29/뉴스1   photo@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