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 사라진 오피스텔 전세

    (서울=뉴스1) 신웅수 기자
    올해 1~2월 전국 오피스텔 임대차 시장에서 월세가 차지하는 비중이 역대 가장 높은 것으로 집계됐다. 부동산 정보제공 업체 경제만랩이 국토교통부의 실거래가 공개시스템을 살펴본 결과 올해 1~2월 전국 오피스텔 전·월세 거래량은 4만 2401건으로 나타났다. 이 중 전세 거래량은 1만 3839건, 월세 거래량은 2만 8562건으로 월세 비중이 67.4%에 달했다. 월세 비중은 국토교통부가 관련 통계를 집계하기 시작한 2011년 이후(매년 1~2월 기준) 가장 높은 수치다. 전세 보증금 미반환 공포로 오피스텔 전세 거래량은 줄고, 월세 거래량은 역대 최다를 기록하면서 월세 비중이 점점 높아지고 있는 분위기다. 사진은 8일 서울의 한 오피스텔에 입주한 부동산에 걸린 월세 안내문. 2024.4.8/뉴스1   phonalist@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