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 SKT 티움 찾은 AI 꿈나무들

    (서울=뉴스1)
    SK텔레콤은 창사 40주년을 맞아 AI교육 선도학교로 지정된 서울 염창중학교 학생 26명을 본사에 위치한 ICT 체험관 티움(T.um)에 초대해 글로벌 AI 컴퍼니가 만들어갈 새로운 세상을 경험하는 뜻깊은 자리를 마련했다고 14일 밝혔다. 지난 12일 티움을 찾은 학생들은 30년 후 미래 가상도시 ‘하이랜드’에서 초고속 교통수단 하이퍼루프를 비롯해 UAM ∙ 원격 의료 ∙ 홀로그램 회의 등 SKT AI기술로 구현된 다양한 미래 기술들을 체험했다. (SKT 제공) 2024.4.14/뉴스1   photo@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