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 태영건설 오늘 전체 채권단 설명회 '기업개선 계획 확정되나'

    (서울=뉴스1) 이승배 기자
    유동성 악화로 재무구조 개선작업(워크아웃)을 진행 중인 태영건설의 주채권은행인 산업은행이 18일 전체 채권단 설명회 등을 거쳐 기업개선계획을 금융채권자 협의회에 부의할 계획이다. 앞서 산업은행은 지난 16일 주요 채권단 대상 운영위원회를 열고 100대 1 비율의 대주주 무상 감자를 추진, 1조원 규모의 자본 확충에 나선다는 기업개선계획을 발표한 바 있다. 사진은 18일 서울 여의도 태영건설 본사. 2024.4.18/뉴스1   photolee@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