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 99개 단지 중 13개 단지만 본청약 '사전청약 제도 3년 만에 폐지'

    (서울=뉴스1) 이승배 기자
    정부가 공공 사전청약을 도입 3년여 만에 중단하기로 했다. 14일 국토교통부와 한국토지주택공사(LH)에 따르면 자잿값 인상과 유물 발견 등의 여파로 제때 본청약에 돌입할 수 없는 단지가 늘면서 당첨자들의 전세 등 주거계획이 어긋나는 등 피해가 커질 수 있다고 판단해 공공 사전청약 신규 시행을 중단한다. 사진은 14일 서울의 한 공공주택 부지. 2024.5.14/뉴스1   photolee@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