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 북한 "국가 미래상이 응축된 청춘 대기념비"…전위거리 준공

    (평양 노동신문=뉴스1)
    북한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15일 "전위거리 준공식이 지난 14일 성대히 진행됐다"라고 전했다. 김정은 총비서는 딸 주애와 함께 준공식에 참석하고 직접 전위거리 준공식 테이프를 끊었다.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DB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Redistribution Prohibited] rodongphoto@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