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 노동신문, 금강산 천연기념물 '연주담' 소개…"아름다운 자연 풍치"

    (평양 노동신문=뉴스1)
    북한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19일 "연주담은 옥류동골안에서 독특한 경치를 이루고 있는 곳"이라면서 "파란 2개의 구슬을 꿴 듯 잇닿아 있어 연주담이라 부른다"라고 전했다.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DB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Redistribution Prohibited] rodongphoto@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