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 국제포럼에서 발제하는 핀란드 정부 관계자

    (서울=뉴스1)
    한나 코스키미에스 핀란드 교육문화부 장관 수석 고문이 21일 오후 서울시 중구 정동1928 아트센터에서 열린 ‘2024 문화예술교육 국제포럼’에서 ‘내일을 그리는 문화예술교육:핀란드 아동·청소년을 위한 접근성 확대’를 주제로 발표하고 있다. ‘2024 문화예술교육 국제포럼’은 유네스코 문화예술교육 프레임워크를 기반으로 문화예술교육에 대한 국제적 담론을 나누기 위해 마련됐다. 21일, 22일 양일간 진행하는 포럼에는 핀란드, 몽골, 미국, 독일 각국의 정부 관계자와 세계적인 예술기관 전문가가 참여해 미래 문화예술교육의 방향성을 모색한다. (한국문화예술교육진흥원 제공) 2024.5.21/뉴스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