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 '누리호 4호기의 75톤급 엔진 최종 점검'

    (서울=뉴스1)
    누리호 체계종합기업인 한화에어로스페이스의 엔지니어들이 지난 27일 창원1사업장에서 내년 하반기에 발사되는 누리호 4호기의 75톤급 엔진을 최종 점검하고 있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최근 ‘차세대발사체’의 체계종합기업으로도 선정돼 2032년까지 대형위성, 달 착륙선 등을 쏘아 올릴 새로운 발사체도 개발해 대한민국의 ‘뉴 스페이스’ 시대를 선도할 계획이다.(한화에어로스페이스 제공) 2024.5.30/뉴스1   photo@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