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 라모스, 두산의 구원자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31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2024 신한 SOL 뱅크 KBO리그' LG 트윈스와 두산 베어스의 경기 8회말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홈런을 친 두산 라모스가 그라운드를 돌고 있다. 2024.5.31/뉴스1   kimkim@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