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 김현수, 힘차게 점프했으나

    (서울=뉴스1) 김진환 기자
    2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2024 신한 SOL 뱅크 KBO리그' LG 트윈스와 두산 베어스의 경기, LG 좌익수 김현수가 6회말 두산 선두타자 라모스의 홈런을 잡기 위해 점프하고 있다. 2024.6.2/뉴스1   kwangshinQQ@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