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 [사진] 아버지, 여친과 포즈 취하는 PGA 첫 승 매킨타이어

    (해밀턴 AFP=뉴스1) 우동명 기자
    스코틀랜드의 로버트 매킨타이어가 2일(현지시간) 캐나다 온타리오주 해밀턴의 해밀턴 골프 앤드 컨트리클럽에서 열린 PGA 투어 RBC 캐나다오픈서 통산 45번째 출전 만에 우승을 한 뒤 캐디를 맡은 아버지, 여자 친구와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24.06.03 © AFP=뉴스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