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 '재고원단의 변신'

    (서울=뉴스1)
    현대백화점그룹 계열 패션전문 기업 한섬은 6월 5일 환경의 날을 맞아 의류를 제작하고 남은 재고원단을 업사이클해 만든 친환경 에코백을 선보인다고 4일 밝혔다. 이번에 선보인 업사이클 에코백은 서울 강남구 한섬 청담 직영점을 비롯해 더한섬하우스 광주·부산·제주 등에서 판매되며, 판매금 전액은 지역사회에 기부 예정이다. (현대백화점그룹 제공) 2024.6.4/뉴스1   photo@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