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 [사진] 피 묻은 수건 들고 증언하는 톈안먼 시위 지도자

    (워싱턴 AFP=뉴스1) 우동명 기자
    펭수오 주 중국 톈안먼 사태 학생 지도자가 4일(현지시간) 워싱턴 의사당에서 열린 톈안먼 민주화 시위 35주년 청문회서 당시의 피가 묻은 수건을 들고 증언을 하고 있다. 2024.06.05 © AFP=뉴스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