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 '끓어오르는 아스팔트'

    (서울=뉴스1) 민경석 기자
    서울 지역의 낮 최고기온이 31도까지 올라 초여름 더위가 찾아온 5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여의대로 일대 뜨겁게 달궈진 아스팔트 위로 아지랑이가 피어오르고 있다. 2024.6.5/뉴스1   newsmaker82@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