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 '잠시 멈춤' 순국선열을 기리며

    (서울=뉴스1) 이재명 기자
    현충일인 6일 오전 서울 종로구 광화문 광장에서 한 시민이 사이렌이 울리자 가슴에 손을 얹고 묵념하고 있다. 이 시민은 "순국 선열 덕분에 나라가 민주주의 번영을 누리고 있다"며 "앞으로 우리나라를 잘 지켜 달라는 마음"으로 묵념 했다고 말했다. 2024.6.6/뉴스1   2expulsion@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