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 생각에 잠긴 노병

    (포항=뉴스1) 최창호 기자
    6일 경북 포항시 북구 충혼탑에서 열린 제69회 현충일 추념식에서 6.25와 베트남 참전용사가 헌시가 낭독되자 두눈을 감고 있다. 2024.6.6/뉴스1   choi119@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