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 '피해자 트라우마 치유 대책 마련하라'

    (광주=뉴스1) 이승현 기자
    광주 학동참사 3주기인 9일 재난참사피해자연대가 광주 동구청 앞에서 '생명안전버스' 기자회견을 열고 트라우마 등 학동참사 현안 해결을 촉구하고 있다. 재난참사피해자 연대는 2·18 대구 지하철화재, 4·16 세월호, 10·29 이태원참사 등 8개 재난 참사 피해자들이 모여 지난해 12월 발족했다. 2024.6.9/뉴스1   pepper@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