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 2024 강릉단오장사씨름대회 '황소 트로피 들고'

    (서울=뉴스1) 박지혜 기자
    9일 강원 강릉시 강릉 단오제 행사장에서 열린 여자부 장사에 등극한 최다혜(괴산군청, 왼쪽부터), 이재하(안산시청), 이다현(거제시청)이 트로피를 들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대한씨름협회 제공) 2024.6.9/뉴스1   pjh2580@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