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 '제 딸은 열사 김귀정입니다‘

    (서울=뉴스1) 박지혜 기자
    10일 오전 서울시청에서 열린 제37주년 6·10민주항쟁 기념식에서 고 김귀정 열사 어머니 김종분 여사가 눈물을 훔치고 있다. 2024.6.10/뉴스1   pjh2580@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