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 보잉 777 항공기에 비춰진 라이트쇼

    (인천공항=뉴스1) 이승배 기자
    11일 인천 중구 아시아나항공 제2격납고에서 열린 아시아나항공-유니세프 사회공헌협약 30주년 기념행사에서 아시아나 임직원 가족이 보잉 777 항공기에 비춰지는 미디어 파사드 형식의 라이트를 살펴보고 있다. 아시아나항공은 지난 1994년부터 유니세프와 함께 기내 사랑의 동전모으기 캠페인을 시작해 현재 누적 모금액 160억원을 돌파했다. 2024.6.11/뉴스1   photolee@news1.kr